한국농촌지도자 전국대회에서 시상

산청군 농촌지도자회원과 관계자 등이 전국대회에 참석해 이구욱 회장의 수상을 축하하고 있다. 
산청군 농촌지도자회원과 관계자 등이 전국대회에 참석해 이구욱 회장의 수상을 축하하고 있다. 

[경남뉴스 | 정만오 기자] 이구욱 농촌지도자산청군연합회장이 우수농업인지도자 육성 유공자로 선정돼 대통령상을 받았다.

대통령상은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전남 진도에서 열린 ‘제75주년 한국농촌지도자 전국대회’에서 시상했다. 농업인지도자상은 주요 국정시책 실천과 농업기술진흥을 위해 현장에서 실질적으로 노력해 농가소득 향상과 농업 및 농촌 발전에 기여한 자를 선정한다.

지난 2018년부터 농촌지도자산청군연합회장을 맡은 이구욱 회장은 12개회 388명의 조직을 이끌며 공동학습포장운영, 농촌환경보존 탄소중립 실천교육 및 농촌진흥청 협력사업추진, 농업교육과학관 건립사업에 적극 참여해 농촌지도자 활성화 및 농업인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

이런 성과에 이구욱 회장은 지난 5월 산청군의 포상후보자 추천을 받아 현지심사 등을 거친 후 우수농업인지도자 육성 유공자로 선정됐다.

저작권자 ⓒ 경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경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